2017.07.31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시민단체



[NEWSinPhoto] 학교급식 조리종사원의 ‘공무원화’ 절대 반대! 기자회견 .... 전국학부모교육시민단체연합 대표 이경자 , 국회정론관20170717

급식 선택권(직영•위탁)은 학생과 학부모에게 돌려주라 !

학교급식 조리종사원의 ‘공무원화’ 절대 반대! 기자회견 .

... 전국학부모교육시민단체연합[이하 ,전학연], 국회정론관20170717





급식 선택권(직영•위탁)은 학생과 학부모에게 돌려주라 !


전국학부모교육시민단체연합[대표 이경자]은 17일 오후2시50분 국회 본청 정론관에서 "학교급식 조리종사원 공무원화를 절대 반대" 기자회견을 가졌다.

전학연은  급식 선택권[직영ㆍ위탁]은 학생과 학부모에게 돌려 주어야 한다고 호소했다
...................................

[회견문]
지난 6월29일과 30일 양일간에 걸친 학교급식 비정규직의 총파업으로 발생한 학교급식 차질 사태와 관련하여 학교급식 비정규직은 학교급식의 질 악화 등 본질적인 문제점은 뒤로 하고 자신들의 처우개선과 공무원화 쟁취를 위해 국민의당 이언주의원의 발언만을 문제 삼아 여론몰이를 계속하고 있다.

 
이는 본말이 전도된 것이다. 우리 학부모들에게는 아이들의 급식의 질이 더 소중하고 시급한 문제다. 학교급식을 책임진 조리종사원들이 아이들 급식의 질은 안중에도 없고 아이들의 급식을 볼모로 총파업을 하고 일부 부적절한 이언주의원의 발언을 문제 삼아 이를 빌미로 자신들의 이익을 쟁취하려는 정치투쟁에 대해 전국학부모교육시민단체연합 전국대표들은 심각한 우려를 전하며, 이번 사태를 계기로 전면직영무상급식에 대해 국민적 재논의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학교급식 비정규직이 공무원화 되면 국민이 낸 엄청난 세금, 즉 교육질 향상을 위한 예산이 학비노조 인금인상에 혈세를 쏟아 부어야 하는데 찬성할 학부모가 어디 있겠나?
특히 지금까지 학교급식 조리종사원들이 엄마의 마음으로 아이들의 급식의 질이 떨어지는 것에 분개하여 머리띠 두르고 각 정당을 쫓아다니고, 정부와 학교에 개선책 마련을 촉구한 적이 있는지 묻고 싶다.


이에 전국학부모교육시민단체연합 등 학부모 단체는 다음과 같이 결의한다.


첫째, 우리 학부모단체는 학교급식 조리종사원의 공무원화에 절대 반대하며, 이를 위한

         위장된 정치투쟁 즉각 중단하고 학교로 돌아갈 것을 촉구한다.


둘째, 정부는 질 높은 학교급식을 위해 직영과 위탁 중 선택할 수 있도록 학부모에게 기회를

         보장하길 바란다.


셋째, 정부는 학교 급식의 질 향상을 위해 필요한 제도개혁 등 즉각적인 개선대책을 마련하

         라.
2017. 7. 17 
전국학부모교육시민단체연합 회원 일동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동영상



북한인권


동성애/차별금지법


바른역사교과서


시민단체


정치/사회